검색

하남, 공공알바 1500명 모집
코로나19 극복 위한 희망일자리 사업 전개
한근영 기자   |   2020-07-06

하남시가 6일부터 13일까지 코로나19 극복 희망일자리사업인 ‘슬기로운 알바하남’ 참여자 1500여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역경제 침체와 고용시장의 위기가 확대됨에 따라 대규모 공공일자리를 제공해 시민의 삶과 지역경제 회복에 기여하고자 마련됐다.

 

모집인원은 ▲공공업무 지원 분야 200여명 ▲복지 서비스 분야 250여명 ▲청결하남 분야 400여명 ▲생활방역 분야 650여명 등 1500여명이며 하남시 생활방역단, 영유아 꿈나무 지킴이 사업 등 총 120여개의 세부사업으로 진행된다.

 

공고일 현재 만 18세 이상의 근로능력이 있는 미취업 하남시민은 참여가 가능하고 사업 참여를 원하는 시민은 7월 6일부터 13일까지 일자리센터 및 각 동 행정복지센터에서 근무시간 내 방문 접수하거나 시청 홈페이지‘슬기로운 알바하남’배너를 통해 온라인 접수하면 된다.

 

선발된 인원은 사업별로 하루 4시간 또는 6시간, 주 5일 근무하며 5개월 이내로 활동하게 된다.

 

시 관계자는 “본 사업이 코로나19 여파로 인한 고용위기와 지역경제 회복의 마중물이 되길 기대한다”며, “일자리를 원하는 시민 여러분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 4월부터 코로나19로 취업이 어려워진 만 39세 이하의 청년층을 대상으로 ‘하남청년일자리사업’을 추진해 89명의 청년층에게 일자리 참여기회를 제공했다.

 

또한 지난 6월에는 ‘학교방역 안전 지킴이’를 선발해 학교 등교수업 시기에 맞춰 관내 유?초?중?고 34개교에 총 95명을 배치한바 있다.

뒤로가기 홈으로

알바모집 관련기사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시티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