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광주, “대구의료진 삼계탕으로 힘내세요”
산성리마을회·상인회, 대구동산의료원에 격려물품 전달
한근영 기자   |   2020-03-18

광주시 남한산성면 산성리 마을회와 상인회가 코로나19로 사투를 벌이고 있는 대구동산의료원에 격려물품을 전달해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지난 17일 산성리 마을회(이장 안호명)와 상인회(회장 이종부)는 코로나19 지역거점병원인 대구동산의료원을 직접 방문해 삼계탕 300인분과 컵라면 15박스(360개) 및 생필품(치약, 비누)을 전달했다.

 

▲ 광주시 남한산성면 산성리 마을회와 상인회가 코로나19로 사투를 벌이고 있는 대구동산의료원에 격려물품을 전달해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 시티뉴스

 

 

특히, 이날 전달한 삼계탕은 남한산성 백숙거리라는 의미에 걸맞은 음식으로 산성리 마을회 및 상인회 회원 30여명과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 등 50여명이 체력을 보충할 수 있는 삼계탕을 직접 준비해 정성을 더했다.

 

안 이장과 이 회장은 “코로나19 확진자 치료로 연일 고생하는 의료진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삼계탕을 준비하게 됐다”며 “작은 정성이지만 든든한 한 끼가 됐길 바란다”고 말했다.

뒤로가기 홈으로

신종코로나 관련기사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시티뉴스. All rights reserved.